“하늘에서 보고있을 누나에게 부끄럽지 않도록…” 수상소감에서 故박지선 언급한 박정민

박지선 박정민 이미지 검색결과

박정민이 남우조연상을 받고 故박지선을 언급했다.

2월 9일 오후 진행된 제41회 청룡영화상에서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감독 홍원찬)에 출연한 박정민이 남우조연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이날 수상 소감으로 박정민은 “저희 영화를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신 많은 관객들에게 감사하다”며 “정말 예상치 못했다”고 감격했다. 그러면서 “이정재 선배님, 황정민 선배님, 홍원찬 감독님 등 타지에게 고생했던 스태프 여러분들, 배우 여러분들 고생 많았다”고 전했다.

“작은 기대 정도는 했다”는 박정민은

“만약 제가 이 마이크 앞에서 딱 한 사람에게
진심 어린 감사의 말을 할 수 있다면 떠오르는 사람이 있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를 찍을 때 괜찮냐고 물어봐준 한 친구가 작년에 하늘나라로 떠났다.

괜찮냐고 물어봐주지 못한 것에 대해 사과하고,
하늘에서 보고 있는 그 누나에게 부끄럽지 않도록
더욱 열심히 최선을 다해서 연기하겠다고 얘기해주고 싶다”

고 막역한 사이였던 故박지선을 언급했다. 故박지선은 지난해 11월 세상을 떠났다.

박지선 박정민 이미지 검색결과
박지선 박정민 이미지 검색결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