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 크기로 기네스 세계기록 세운 14살 소년의 ‘입 크기’

이하 유튜브 ‘Guinness World Records’

큰 입을 가진 소년이 화제다.

‘세계에서 가장 큰 입을 가진 사람’으로 기네스 세계기록을 인정받았다고 한다.

유튜브 채널 ‘Guinness World Records’에서 소개했다.

그 주인공은 미국 미네소타주에 거주하는 아이작 존슨(14)이다.

아이작은 입을 크게 벌렸을 때 개구부의 직경이 무려 3.6인치(9.1cm)이다.

큰 입으로 재주까지 선보이는 아이작은 다양한 물체를 입에 넣어 사람들을 놀라게 했다.

ADVERTISEMENT

아이작은 인터뷰에서 “어릴 때부터 다른 아이들과는 다르다고 느꼈어요”라고 말했다.

기네스 세계기록 도전을 결심한 것은 지난 2016년이다.

기네스 세계기록 보유자와 입 크기를 비교했을 때 3cm 정도 작다는 것을 알고 ‘내가 나이를 먹으면 입도 더 커질 거야’라고 생각했다고 한다.

그 이후 입을 크게 벌리고 과일을 입에 넣는 등 입을 크게 하기 위한 훈련을 계속하였다.

아이작의 담당 치과의사는 열렬한 팬이라고 한다.

치아를 치료할 때 입을 크게 벌리는 것이 도움되기 때문이라고 한다.

한편 아직 14살인 아이작의 입이 얼마나 더 커질지 누리꾼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조용수 기자

keitaro77@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