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웬디’, SBS 가요대전 리허설 중 얼굴 부상 및 골절

인스타그램 @redvelvet.smtown

걸그룹 레드벨벳 멤버 ‘웬디’가 ‘2019년 SBS 가요대전’ 리허설 중 무대 아래로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인스타그램 @redvelvet.smtown
ADVERTISEMENT

지난 25일 레드벨벳 웬디의 소속사 SM 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를 통해 웬디의 부상 소식을 전했다.

SM측은 “웬디가 SBS 가요대전 개인 무대 리허설 중 무대 아래로 떨어져 다치는 안타까운 일이 발생했다”며 “바로 병원으로 이동해 정밀검사를 받았다”고 전해 전세계 팬들을 놀라게 했다.

이어 “얼굴 부위 부상 및 오른쪽 골반과 손목에 골절 소견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에 SBS 측은 “레드벨벳이 가요대전 생방송 무대에 오르지 못하게 되어 팬 여러분 및 시정자분들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웬디의 빠른 쾌유를 바라며, 향후 출연진 안전 관리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겠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인스타그램 @redvelvet.smtown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박한빛 인턴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