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생일 선물로 “쏘론드 다 쏘올” 새긴 직접 만든 팔찌 선물한 화사

나혼자산다

지난 8일 방송된 MBC-TV 나혼자 산다에서는 박나래의 생일을 축하해주려 화사와 한혜진이 파티를 여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글램룩’ 드레스코드로 만나기로 한 이들은 화려한 비주얼로 등장했다.

한혜진은 박나래의 생일선물로 직접 리폼해 만든 에코백과 선글라스를 선물했고 화사는 “선물이 해외에서 수입하는거라 아직 안왔다”라고 말하며 직접 만든 문구가 새겨진 팔찌를 선물했다.

나혼자산다

박나래는 팔찌에 새겨진 문구를 “쏘론드 다 쏘올”라고 읽으며 무슨 뜻인지 물었고 출연진들도 궁금해했다.

이때 박나래는 눈치를 채고 “서른 다섯 살!” 라고 외쳤고 화사는 웃었다.

나혼자산다

화사가 박나래의 나이 서른 다섯 살을 발음 그대로 영어로 문장을 새긴 것이다.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김유진 기자 ky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